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레바논 폭발참사 사망 135명·부상 5천명으로 늘어

송고시간2020-08-06 01:24

레바논 베이루트 폭발 현장에서 진화작업 벌이는 소방헬기.
레바논 베이루트 폭발 현장에서 진화작업 벌이는 소방헬기.

(베이루트 AFP=연합뉴스) 4일(현지시간) 레바논 수도 베이루트 항구의 대규모 폭발 현장에서 소방헬기 한 대가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leekm@yna.co.kr

(카이로=연합뉴스) 노재현 특파원 = 하마드 하산 레바논 보건부 장관은 5일(현지시간) 현지 방송 알마나르TV에 수도 베이루트의 대형 폭발로 인한 사망자가 135명, 부상자가 약 5천명으로 각각 늘었다고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전했다.

하산 장관은 아직 수십명이 실종 상태라고 설명했다.

앞서 4일 오후 베이루트의 항구에서 두차례 큰 폭발이 발생해 많은 건물과 차량 등이 파손됐다.

레바논 정부는 항구 창고에 오랫동안 보관돼 있던 인화성 물질 질산암모늄이 대규모로 폭발한 것으로 추정했다.

noj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