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철원 와수천·사곡천 범람 우려…인근 저지대 주민에 대피령(종합)

송고시간2020-08-03 02:22

집중호우에 엉망이 된 도로
집중호우에 엉망이 된 도로

(철원=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강원지역에 최고 200㎜가 넘는 폭우가 내린 3일 오전 강원 철원군 육단리의 도로가 빗물로 일부 유실돼 있다. yang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충원 기자 = 강원 철원군은 3일 집중 호우로 와수천(서면)과 사곡천(근남면)이 범람할 우려가 있다며 인근 저지대 주민에 대피령을 내렸다. 와수천 인근 지역은 철원군 서면 와수리, 사곡천 인근 지역은 근남면 육단리가 각각 해당한다.

군은 이날 새벽에 내보낸 재난문자에서 "와수천과 사곡천 범람 우려가 있으니 저지대 및 하천 주변 주민들은 마을회관(서면 와수리)과 근남면사무소(근남면 육단리) 등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불어난 물에 침수된 강촌 도로
불어난 물에 침수된 강촌 도로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집중 호우가 내린 3일 강원 춘천시 남산면 옛 강촌역 주변 도로가 불어난 물에 침수돼 있다. 2020.8.3 hak@yna.co.kr

군 관계자는 연합뉴스에 "와수천과 사곡천 물이 인근 도로에 흘러넘칠 듯한 모습이 일부 지역에서 관측됐다"며 "비가 계속 내리고 있어서 언제 범람할지 모르는 상황이어서 군청과 면사무소 직원들이 현장에 나가서 주민들을 대피시키고 있다"고 설명했다. 와수천과 사곡천 물은 한탄강 지류인 화강으로 흐른다.

chungw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40717086552054

title : 세월호 지원 마친 소방헬기 광주 도심 추락…5명 사망(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