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백악관, 트럼프 대선연기론 후퇴 속 "미 대선은 11월3일" 확인

송고시간2020-08-03 00:01

(워싱턴=연합뉴스) 송수경 특파원 = 미국 백악관이 올해 미 대선이 11월3일 예정대로 열릴 것이라는 입장을 공식 확인했다.

마크 메도스 백악관 비서실장은 2일(현지시간) CBS방송 인터뷰에서 미국은 오는 11월 3일 선거를 개최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30일 우편투표가 부정선거로 이어질 것이라는 이유를 들어 트윗을 통해 대선 연기론을 전격 거론했다 9시간 만에 주워 담은 바 있다.

hanks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