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날씨] 월요일 밤까지 중부지방 최고 300㎜ 폭우…남부·제주는 폭염

송고시간2020-08-02 20:00

호우·폭염특보 발효 현황(2일 오후 6시 기준)
호우·폭염특보 발효 현황(2일 오후 6시 기준)

[기상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정성조 기자 = 월요일인 3일에도 중부지방과 전북·경북에 거센 장맛비가 이어지겠다.

서울·경기·강원·충청과 경북 북부에 호우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80㎜(일부 지역 시간당 10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2일 오후 6시부터 3일 늦은 밤까지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 100∼200㎜(많은 곳은 300㎜ 이상), 강원 영동과 경북은 30∼80㎜(많은 곳은 100㎜ 이상)다. 전북에는 3일 5∼40㎜의 비가 예보됐다.

북상하는 제4호 태풍 '하구핏'의 영향으로 북태평양 고기압의 가장자리를 따라 많은 양의 수증기가 공급돼 4일까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4일까지 정체전선(장마전선)이 북한과 중부지방 사이를 남북으로 오르내릴 것이라고 내다봤다.

집중호우로 하천·계곡물이 불어나 있고 지반이 약해진 만큼 피해 예방에 유의해야 한다.

시간당 강수량 레이더 합성영상(2일 오후 6시 기준)
시간당 강수량 레이더 합성영상(2일 오후 6시 기준)

[기상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23∼26도, 낮 최고기온은 25∼32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폭염특보가 발효된 강원 동해안과 남부지방, 제주도는 3일에도 낮 기온이 33도를 웃도는 곳이 많고 매우 덥겠다. 습도까지 높아 체감온도가 높고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

다음은 3일 지역별 날씨 전망. [오전, 오후] (최저∼최고기온) <오전, 오후 강수 확률>

▲ 서울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4∼26) <80, 80>

▲ 인천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3∼25) <80, 80>

▲ 수원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4∼27) <80, 70>

▲ 춘천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4∼27) <80, 80>

▲ 강릉 : [흐리고 비, 흐리고 한때 비] (25∼32) <80, 60>

▲ 청주 : [흐리고 비, 구름많고 한때 비] (25∼29) <70, 70>

▲ 대전 : [흐리고 비, 구름많고 한때 비] (25∼29) <60, 60>

▲ 세종 : [흐리고 비, 흐리고 한때 비] (25∼28) <60, 60>

▲ 전주 : [흐리고 한때 비, 흐리고 한때 비] (25∼31) <60, 60>

▲ 광주 : [흐림, 흐림] (24∼31) <30, 30>

▲ 대구 : [흐림, 흐림] (25∼34) <30, 30>

▲ 부산 : [흐림, 구름많음] (24∼30) <30, 20>

▲ 울산 : [흐림, 구름많음] (25∼31) <30, 20>

▲ 창원 : [흐림, 흐림] (24∼31) <30, 30>

▲ 제주 : [구름많음, 구름많음] (26∼33) <20, 20>

xi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81116120100008

title : 금감원, 증권방송에 '출연진 내부통제' 강화 주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