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도권-중부지방 호우로 2명 사망-1명 실종…정부 긴급 점검회의

송고시간2020-08-02 12:53

주택 침수·파손, 도로 유실 등 피해 잇따라…중대본 2단계 가동

쓰러진 전신주
쓰러진 전신주

(충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2일 오전 집중호우로 충북 충주시 산척면 도로가 유실되면서 전신주가 쓰러져 있다. 2020.8.2 logos@yna.co.kr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행정안전부는 수도권과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호우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집중호우로 많은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2일 오전 11시 관계부처·지방자치단체와 함께 대비태세를 살피기 위한 긴급 점검회의를 열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전날부터 내린 비로 이날 오전 10시 30분까지 사망 2명, 실종 1명(충주 소방관), 부상 2명 등의 인명피해가 보고됐다.

강원과 경기 지역에서는 이재민 18명(4세대)이 나왔다. 또 주택 일시침수 3동, 토사유출로 인한 주택 1동 반파, 충북 충주 고속도로 54호선 비탈면 유실, 충북선 등 철로 토사유출 4건 등의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행안부는 앞으로도 호우가 계속될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배수펌프장이 제때 가동될 수 있도록 준비하고, 둔치 주차장·저지대·지하차로 등 위험지역 예찰과 사전대피를 강화하도록 했다.

또한 앞서 내린 비로 지반이 약해진 상태인 만큼 급경사지 붕괴·산사태 피해 우려 지역 피해 예방에 집중하고, 하천·해안가·방파제 등에서도 사전 출입통제를 철저히 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기상상황에 따라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 주민들을 사전에 대피시키고 이재민 발생 시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에 따라 임시주거시설을 운영해 달라고 지시했다.

행안부는 앞서 이날 오전 1시를 기해 풍수해 위기경보를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하고 중대본 비상 2단계에 들어갔다.

진영 행정부 장관은 "인명피해가 없도록 하는 것이 최우선"이라며 "침수사고와 119출동 중 사망·실종 등 최근 일어난 안타까운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재난관리에 누수가 없도록 대응해 달라"고 당부했다.

집중호우 대처·피해 상황 긴급 점검회의
집중호우 대처·피해 상황 긴급 점검회의

(서울=연합뉴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왼쪽)이 2일 오전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에서 시·도 및 기관별 집중호우 대처 및 피해 상황 점검 긴급회의를 하고 있다. 2020.8.2
[행정안전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inishmor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