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 캘리포니아 남부 산불…주민 1천여명 강제 대피령

송고시간2020-08-02 10:56

산림 16㎢ 소실…덥고 건조한 날씨가 원인

미 캘리포니아 남부 산불
미 캘리포니아 남부 산불

[AP=연합뉴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캘리포니아주 남부 지역에 산불이 발생해 주민 1천여명이 대피했다.

1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리버사이드 카운티에서 발생한 '애플 파이어(산불)'로 4천125에이커(16㎢)의 산림이 타고, 주택 1채가 소실됐다고 NBC 방송 등이 보도했다.

현지 경찰은 산불 현장 인근의 주민 1천여명에게 강제 대피령을 내렸다.

캘리포니아 소방국은 200여명의 소방관을 투입하고, 헬기 등을 동원해 화재 진압에 나섰다.

미국 기상청은 2일까지 이 지역에 덥고 건조한 날씨가 이어질 것이라며 산불 확산 가능성을 경고했다.

산불이 덮친 리버사이드 카운티는 이날 최고 기온이 섭씨 38도로 치솟았다.

리버사이드 카운티 소방서는 "내일 아침까지는 산불 확산을 막기 위한 통제선을 일정 정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미 캘리포니아주 산불 현장에 출동한 소방차들
미 캘리포니아주 산불 현장에 출동한 소방차들

[AP=연합뉴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70103128700004

title : 정부·지자체 CCTV 등 재난상황정보 표준화해 공유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