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주호 장마 쓰레기 대량 유입…3곳서 수거 작업

송고시간2020-08-01 15:47

최근 폭우로 단양·제천 등 수역에 5천㎥ 떠내려와

(충주=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최근 내린 폭우로 충북 충주호에도 부유물이 대량 유입됐다.

장회나루 수역의 부유물 수거 작업
장회나루 수역의 부유물 수거 작업

[수자원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일 한국수자원공사 충주권지사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제천, 단양 등 도내 북부지역에 100㎜ 안팎의 비가 내린 이후 충주호 상류에서 생활 쓰레기와 풀, 나뭇가지 등 부유물 5천㎥가 떠내려왔다.

수자원공사는 선박 5척과 포클레인 4대 등 장비를 동원해 지난달 31일부터 장회나루(단양)와 송계(제천)에서 수거 작업을 벌였다.

충주호 지류인 충주 산척면 명서리 제천천에서도 부유물을 치웠다.

송계 수역 부유물
송계 수역 부유물

[수자원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자원공사 관계자는 "장회나루 등 3개 지점에 그물을 쳐놓고 부유물을 모으고 있다"며 "수거한 부유물은 폐기물업체를 통해 종류별로 분리해 재활용한다"고 말했다.

도내 중북부는 오는 2일 새벽에도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jc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3084954060

title : '시간당 80㎜ 비' 가평 펜션 토사 덮쳐 3명 사망·1명 수색중(종합2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