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피치, 미국 신용등급 전망 '안정적'→'부정적' 하향 조정

송고시간2020-08-01 06:34

신용등급은 AAA 유지…"2021년까지 미 정부부채가 GDP 130% 넘을 것"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는 31일(현지시간) 미국의 국가신용등급 전망을 기존의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하향 조정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피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거론하면서 "미국의 정책결정권자들이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충격이 지나간 후 공공 부채를 안정화하기에 충분할 만큼 공공 재정을 강화하지 못할 위험이 커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미국의 신용등급은 'AAA'로 유지했다.

그러나 미국은 AAA 등급의 국가들 중 가장 정부 부채가 많은 나라라고 피치는 설명했다.

피치는 미국의 일반 정부 부채가 오는 2021년까지 국내총생산(GDP)의 130%를 넘어설 것이라고 전망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AP=연합뉴스]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