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도 '청소년 교통비' 52만명 신청…목표 대비 120%

송고시간2020-08-02 06:35

경기도청
경기도청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의정부=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경기도의 올해 상반기 '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에 52만명이 신청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당초 목표한 43만명을 훌쩍 넘어선 것이다.

앞서 경기도는 지난달 1일부터 한 달 동안 '청소년 교통비 지원 포털 홈페이지'(www.gbuspb.kr)를 통해 신청을 받았다.

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경기도 버스 요금이 인상됨에 따라 만 13∼23세 청소년들의 교통비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올해 경기도가 광역지방자치단체로는 처음으로 도입한 사업이다.

상반기 신청자들은 올해 1∼6월 실제 사용한 교통비 중 만 13∼18세는 30%, 만 19∼23세는 15%의 금액을 최대 6만원까지 지역화폐로 환급받을 수 있다.

상반기에 신청하지 못한 청소년 또는 부모 등은 하반기 지원사업 신청 때 할 수 있다. 올해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사용한 교통비를 최대 12만원까지 지역화폐로 환급받을 수 있다.

하반기 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 신청은 내년 1월에 한다.

박태환 경기도 교통국장은 2일 "이 사업은 승용차 이용자 일부를 대중교통으로 유도하는 등 사회적 장점이 있다"며 "하반기에는 홈페이지를 더욱 간소화해, 편리하게 신청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wyshi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