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용 부회장 '가짜 SNS 계정' 등장…팔로워만 1천800명

송고시간2020-07-31 07:23

이재용 부회장 관련 게시물 올리며 진짜 이재용처럼 행세

이재용 관련 온라인물 큰 관심…이재용 탔던 차 활용한 동영상도 인기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이재용 삼성전자[005930] 부회장이라고 사람들이 오해하게 하는 사칭 계정이 등장했다.

31일 현재 인스타그램에는 이재용 부회장의 이름과 사진 등을 내건 계정이 활동 중이다.

이 계정 운영자는 "인류의 공동이익과 풍요로운 삶. 인류공동체 일원으로서의 사명. 대한민국 그리고 삼성전자가 함께합니다"라고 소개를 썼고, 삼성전자 공식 홈페이지 링크를 연결해놨다.

이재용 부회장 '가짜 SNS 계정' 등장
이재용 부회장 '가짜 SNS 계정' 등장

(서울=연합뉴스) 31일 현재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이름과 사진 등을 내건 계정이 활동 중이다.
계정 운영자는 이 부회장 이름과 사진을 쓰고 삼성전자 제품이나 이 부회장 행보와 관련된 게시물들을 올리며 마치 자신이 이 부회장인 것처럼 행세하고 있다.
사진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사칭 인스타그램 계정.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운영자는 이 부회장 이름과 사진을 쓰고 삼성전자 제품이나 이 부회장 행보와 관련된 게시물들을 올리며 마치 자신이 이 부회장인 것처럼 행세하고 있다.

한 예로 이 부회장은 지난 21일 현대차그룹 남양연구소를 방문해 정의선 수석부회장과 회동했는데, 당일에 이 계정 운영자는 "현대차 남양연구소 방문"이라는 글과 사진이 게시했다.

"삼성전자 구내식당입니다. 구내식당에서 밥 먹는 모습을 보고 '특식'을 먹을 것이라는 오해를 종종 받지만 제 특식은 없습니다. 저도 아쉽지만, 직원들과 똑같이 먹습니다"라는 게시물도 있다. 이외에 삼성전자 반도체, 스마트폰 관련 게시물과 이 부회장 보도사진 등이 여럿 올라와 있다.

이런 게시물들을 보고 일부 팔로워들은 실제 이 부회장이라고 알고 "진짜 이 부회장인가보다" "응원한다" 등의 댓글을 달았다. 이 계정은 삼성전자 국내외 공식계정 등 48개 계정을 팔로우하고 있다. 팔로워는 1천800여명이다.

그러나 삼성전자에 확인 결과 이 부회장은 SNS 계정이 없다. 회사 측은 이 인스타그램 계정 등 사칭 계정에 대해 제보를 받고 조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재용 부회장 사칭 인스타그램 계정
이재용 부회장 사칭 인스타그램 계정

(서울=연합뉴스) 31일 현재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이름과 사진 등을 내건 계정이 활동 중이다.
계정 운영자는 이 부회장 이름과 사진을 쓰고 삼성전자 제품이나 이 부회장 행보와 관련된 게시물들을 올리며 마치 자신이 이 부회장인 것처럼 행세했다.
사진은 보도 후 논란이 되자 '가상 팬페이지'라는 소개를 추가한 해당 계정.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또한 최근 온라인상에서는 이 부회장의 일거수일투족이 큰 관심을 끌고 있다.

자동차전문 유튜브 채널 '카걸'(CARGIRL)은 최근 이 부회장이 탔던 중고차 체어맨을 구매했다는 남성과 만나 해당 체어맨에서 이 부회장의 흔적을 찾는 모습을 담은 동영상을 올려 화제를 모았다.

재계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2015년부터 쌍용자동차 체어맨을 타다가 올해 초 현대차 제네시스 G90으로 교체했다. 4월에 한 중고차 쇼핑몰에 '대기업 오너 차량'이라는 체어맨 중고차가 올라왔는데, 이 부회장이 타던 차량 번호와 일치했다.

이 중고차를 4천여만원에 구입했다는 남성과 유튜버 카걸은 이 차를 끌고 삼성전자 서초사옥을 방문해 보안요원이 문을 열어주는지 실험해보는가 하면, 차 뒷좌석에서 삼성전자 배지가 발견됐다고 소개했다.

영상에 따르면 삼성전자 서초사옥 보안요원은 해당 차량이 과거 이 부회장이 타던 차인 것은 인지했지만 문을 열어주진 않았다.

이 영상은 게시 20여일 만인 30일 기준으로 조회수 41만560회를 기록할 정도로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이밖에 립밤, 점퍼 등 이 부회장이 사용하는 장면이 포착된 제품들이 큰 관심을 모아 품절대란을 일으킨 적이 있다.

재계 관계자는 "이 부회장에 대한 호감 여부와 상관없이 워낙 인지도가 높고 언론에 자주 등장하다 보니 대기업 총수들 중에서도 유독 큰 관심을 받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재용 부회장이 탔던 중고차 체어맨
이재용 부회장이 탔던 중고차 체어맨

[유튜브 '카걸'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sh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730178000003

title : 이재용 부회장 '가짜 SNS 계정' 등장…팔로워만 1천800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