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전성연, 코로나19 치료제·백신 독성평가시험 지원

송고시간2020-07-28 10:27

"코로나19 치료제·백신 후보물질 독성 연구도 진행 중"

코로나19 백신개발
코로나19 백신개발

[연합뉴스TV 제공]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안전성평가연구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을 위한 GLP 독성평가시험을 지원한다고 28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19 치료제·백신 후보물질(약물 재창출 포함)을 개발 중이거나 현재 보유하고 있는 국내 산·학·연 기관이다.

코로나19 치료제·백신의 임상시험계획(IND) 승인을 위해 필요한 GLP 독성시험, 임상 2·3상 신약허가신청(NDA) 단계에서 필요한 GLP 독성시험, 약물 재창출을 통해 코로나19에 대해 효능이 입증된 의약품의 임상 적용에 필요한 GLP 독성시험을 지원한다.

안전성연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바이오 의료기술 개발 사업 미래감염병 기술개발'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40억원을 지원받아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개발을 위한 안전성 평가 연구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이와 함께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산하 CEVI(신종바이러스 융합연구단) 참여기관으로 코로나19 치료제·백신 후보물질에 대한 독성 연구도 진행하고 있다.

송창우 안전성평가연구소장은 "독성 연구 분야 유일한 정부출연 연구기관으로서 이번 사업을 통해 안전하고 신속한 치료제·백신 개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지원신청 기간은 내달 6일까지이며, 자세한 사항은 안전성평가연구소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j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