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범수 "울산 강소연구개발특구, 경제 도약 마중물 기대"

송고시간2020-07-28 07:47

신임 서범수 미래통합당 울산시당위원장
신임 서범수 미래통합당 울산시당위원장

[미래통합당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미래통합당 서범수 국회의원(울산 울주)은 28일 울산 울주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 결정과 관련한 논평을 내고 환영했다.

서 의원은 "미래형 전지를 특화 분야로 울산과학기술원(UNIST)과 울산 하이테크밸리, 반천일반산업단지를 묶는 강소연구개발특구는 이차전지, 수소에너지, 게놈을 기반으로 한 바이오메디컬 산업, 스마트 센서, 친환경 자동차 부품 등 울산의 새로운 먹거리를 만드는데 중심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서 의원은 "울산 경제가 어려운 가운데 경제자유구역 지정, 울산 외곽순환고속도로 건설, 산재전문 공공병원 설립 등에 이어 이번 울산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은 또 한 번의 쾌거"라고 강조했다.

서 의원은 "이번 지정으로 206만㎡ 면적의 하이테크밸리와 137만㎡ 반천일반산단에 입주한 108개 기업이 법인세와 지방세 감면, 국비 지원, UNIST를 통한 기술이전 등을 통해 울산 경제가 새롭게 도약하는 데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계속 챙겨 나가겠다"고 밝혔다.

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