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지원 고액후원자 청문회 증언 거부…"건강상 이유"

송고시간2020-07-25 10:53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박지원 국가정보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유일하게 증인으로 채택된 고액 후원자가 국회에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국회 정보위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21일 정보위 전체회의에서 증인으로 채택된 모 업체 대표 A(78)씨는 전날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했다.

A씨는 고령이고 건강상의 이유로 출석할 수 없다는 입장을 낸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박 후보자에게 5천만원을 빌려주고 5년 동안 돌려받지 않은 고액 후원자다.

미래통합당에서 불법 정치자금 의혹을 제기하자 A씨는 "50년 지기 친구가 급하다고 해서 돈을 꿔준 것"이라고 해명했다.

bo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