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럼프 약값 인하 위한 행정명령 서명…"처방약 시장 개혁"

송고시간2020-07-25 09:29

미 언론 '코로나 비난여론 대응·대선전략' 평가

의약품 가격 인하 행정명령 서명식에서 연설하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EPA=연합뉴스]

의약품 가격 인하 행정명령 서명식에서 연설하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EPA=연합뉴스]

(워싱턴=연합뉴스) 임주영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현지시간) 미국인이 의약품 구매에 지불하는 비용을 낮추기 위한 4가지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미 언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의약품 가격 인하와 관련한 행정명령 서명 행사에서 "이번 명령은 대통령에 의해 발령된 어떤 처방약 개혁 중에서도 가장 광범위한 것"이라며 "처방약 시장을 완전히 재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환자들을 로비스트보다 우위에, 노인들을 (제약·보험회사의) 특별한 이익보다 우위에 두고 있다. 그리고 우리는 미국을 최우선에 두고 있다"며 "이 행정명령은 대규모 의약품 가격 인하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행정명령에는 제약사의 의약품 구매와 관련해 보험사나 중개인에게 지급하는 리베이트 근절, 저소득층이 많이 이용하는 병원에 대한 인슐린과 알레르기 치료제 공급가 할인, 캐나다로부터 값싼 의약품 수입, 메디케어(고령자 의료지원)용 약품의 낮은 가격 구매 등 내용이 담겼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은 메디케어 약품 구매와 관련해 제약업체 경영자들이 논의를 요청해 28일 만날 예정이라고 전했다.

또 제약업체에 대안을 마련할 시간을 주기 위해 다음 달 25일까지 행정명령 시행이 연기될 것이라고 말했다.

블룸버그통신은 이번 행정명령과 관련, 트럼프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에 대한 대처와 대안 없는 오바마케어 제거 시도를 둘러싼 비난 여론을 의식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정치 전문매체 더힐도 "트럼프 대통령은 대선의 해에 유권자를 위한 핵심 쟁점에 대해 조처를 하기 위해 의약품 가격 인하를 목표로 하는 4건의 행정명령에 서명했다"면서 고질적인 미국의 의약품 고비용 문제를 둘러싼 대선 전략이 반영된 조치로 풀이했다.

행정명령 서명 펜 선물하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
행정명령 서명 펜 선물하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

(워싱턴 로이터=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현지시간) 워싱턴DC의 백악관 행정동인 아이젠하워 빌딩에서 의약품 가격 인하 관련 행정명령에 서명한 뒤 펜을 참석자들에게 선물로 주고 있다. sungok@yna.co.kr

z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