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문] 피해자 지원단체 2차 기자회견 관련 서울시 입장

송고시간2020-07-22 16:00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임미나 김지헌 기자 = 서울시는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성희롱·성추행 의혹에 관한 국가인권위원회 조사가 이뤄질 경우 적극 협조해 진상규명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22일 밝혔다.

시는 이날 '피해자 지원 단체 2차 기자회견에 대한 서울시 입장'이라는 황인식 대변인 명의의 성명서를 내고 이렇게 밝혔다.

이에 앞서 피해자 지원 단체들은 이날 오전 2차 기자회견을 열고 서울시의 진상조사단 구성 제안을 거부했다.

다음은 22일 오후 발표된 서울시 성명서 전문.

서울시청
서울시청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시는 국가인권위원회 조사에 적극 협조해 진상규명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피해자 지원 단체 2차 기자회견에 대한 서울시 입장

서울시는 성희롱·성추행 피해사건에 대한 조속한 진상규명을 위해 국가인권위원회 조사가 이뤄질 경우 적극 협조하겠습니다.

서울시는 이번 사태에 책임을 다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지난 7.13일 피해자 지원 단체는 1차 기자회견에서'서울시는 본 사건의 피해자가 성추행 피해를 입었던 직장으로, 규정에 의해 사건의 진실이 밝혀질 수 있도록 제대로 된 조사단을 구성해서 진상을 밝혀야 한다'고 요구한 바 있습니다.

이에 서울시는 피해자 측의 의견을 수용해 외부전문가가 참여하는 '합동조사단'을 구성하기로 결정하고 7.15일 공식 발표했습니다. 이후 직접 방문, 4차에 걸친 공문 발송 등을 통해 피해자 보호 단체에 지속적으로 합동조사단 참여를 요청했지만 만남이 성사되지도 답변을 받지도 못했습니다.

그리고 오늘 피해자 지원단체가 서울시 진상규명 조사단 불참 의사를 밝힘에 따라, 합동조사단 구성은 현실적으로 어려운 상황이 되었습니다.

서울시는 피해자 지원 단체의 진상규명 조사단 참여 거부에 유감을 표하며, 피해자가 국가인권위원회 진정을 통해 조사를 의뢰할 경우 조사에 적극 협조하겠습니다.

현재 진행 중인 방조·묵인, 피소사실 유출 등과 관련한 경찰, 검찰 수사에도 성실하게 임하겠습니다.

서울시는 하루 빨리 적극적 조사와 진실규명이 이뤄지길 희망합니다. 그것은 지금의 사회적 논란을 종식시키고, 서울시 직원이기도 한 피해자의 인권을 보호하고 일상 복귀를 지원하는 길이기도 합니다.

특히 서울시는 피해자가 일상으로 복귀하고 공직생활을 지속하기 위해 필요한 사항은 언제라도 요청할 경우 적극 검토해 지원할 계획입니다.

서울시는 지금 사태에 책임 있는 주체로서 조사, 수사 모든 과정에 적극 협조하겠습니다. 성차별·성희롱적 조직문화를 개선하는 자체적인 노력도 병행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UnkD2NU081U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