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의정부시, 국내 첫 '바둑 전용 경기장' 추진…1만㎡ 규모

송고시간2020-07-22 10:57

호원동 기무부대 땅에 2023년 완공 목표…한국기원도 이전

(의정부=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경기 의정부시는 옛 기무부대 땅에 국내 처음으로 바둑 전용 경기장을 건립한다고 22일 밝혔다.

의정부시는 지난 21일 바둑 전용 경기장 건립 타당성 조사 최종 보고회를 열고 이 같은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바둑 전용 경기장은 국방부 땅인 호원동 옛 기무부대 자리에 지하 1층, 지상 4층, 전체면적 1만㎡ 규모로 계획됐다.

일단 2023년 완공이 목표지만 국방부 협의와 투융자심사 등 행정절차가 남아 늦어질 수 있다.

사업비는 토지매입비를 뺀 건축비만 300억원으로 추산됐다. 의정부시는 국비와 도비를 지원받을 계획이다.

경기장 내부에는 각종 대국장, 관람실, 교육장, 전시실 등이 들어서며 대국 중계를 위한 미디어실과 접견실 등도 설치된다.

한국기원도 서울 성동구에서 이곳으로 이전한다.

앞서 지난 5월 양재호 한국기원 사무총장은 의정부에 바둑 전용 경기장인 '바둑의 전당'을 건립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의정부시는 이곳에서 응씨배를 능가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바둑대회가 열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타당성 조사 최종 보고회에서 참석자들은 주차면 수를 늘려야 한다고 제안했다.

한국기원 측이 의정부시민을 위한 혜택과 프로그램을 비롯한 각종 대회 유치 방안을 구체적으로 제시해야 한다는 의견도 나왔다.

의정부시 로고
의정부시 로고

[연합뉴스 자료사진]

k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70908034900004

title : 가을 물든 서울 도심서 '거리예술' 즐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