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 가좌동 화학제품공장서 폭발…근로자 8명 부상(종합)

송고시간2020-07-21 22:03

인천 가좌동 화학제품 공장 폭발사고 현장
인천 가좌동 화학제품 공장 폭발사고 현장

[인천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인천 가좌동 한 화학제품 공장에서 탱크로리 폭발로 추정되는 사고가 발생해 8명이 부상했다.

21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 51분께 인천시 서구 화학제품 업체인 에스티케이케미칼 공장에서 탱크로리 폭발로 추정되는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근로자 8명이 부상했으며 이들 중 6명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또 지상 2층짜리 공장 일부 벽면이 붕괴하는 피해가 났지만, 불이 나지는 않아 화재 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은 사고 발생 20분만인 오후 9시 11분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인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량 등 장비 51대와 인력 141명을 투입했다.

이어 근로자 8명을 구조하고 대응 1단계를 발령 27분만인 오후 9시 38분께 해제했다.

소방당국은 추가 부상자 여부를 확인하는 한편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공장 내부에 있던 차량 탱크로리가 파손돼 있었지만, 폭발이 여기서 시작됐는지는 좀 더 조사해봐야 알 수 있다"며 "추가 부상자 가능성을 두고 수색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tomato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