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미애, 차량의전 의혹에 "자다가 봉창"…조수진 "이런게 꼰대"

송고시간2020-07-18 11:15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미래통합당 조수진 의원이 18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링컨 콘티넨털 차량 의전' 의혹을 두고 설전을 이어갔다.

통합당 법사위원인 조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추 장관에 대해 "제기된 의혹들엔 답하지 않으면서 자신을 '어른'이라 칭하며 훈계하려는 듯한 태도, 이런 게 속칭 '꼰대' 소리 듣는 법"이라고 적었다.

추 장관이 조 의원과 그가 제기한 차량 의전 의혹에 대해 '의정 경험 없는 분', '낮잠 자다가 봉창 두드린다'고 반박한 데 대한 맞불이다.

법무부 나서는 추미애 장관
법무부 나서는 추미애 장관

(과천=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지난 10일 오후 경기도 정부과천청사 법무부에서 나오고 있다. 2020.7.10 chc@yna.co.kr

추 장관은 전날 페이스북에서 조 의원의 주장이 실린 언론 기사를 공유하며 "링컨 콘티넨털이 꿈속에 나타났나. 어른들은 이런 경우 낮잠 자다가 봉창을 두드린다고 하더라"며 "의정 경험 없는 분의 페북(페이스북)을 그냥 베낄 것이 아니라 최소한의 확인이라도 해야 한다"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조 의원은 추 장관의 게시물을 캡처해 첨부한 뒤 "이런 태도가 '자다 봉창 뜯는 행위' '자다 봉창 두들기는 행위'에 해당할 것"이라고 응수했다.

미래통합당 조수진 의원
미래통합당 조수진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조 의원은 "몇몇 언행만 봐도 얼마나 사고가 고압적이고, 꽉 막혔는지 여실히 느낄 수 있다"며 "제기된 의혹들을 더 이상 회피하지 말고 책임 있는 답변을 내놓길 바란다"고 했다.

minary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90806058000008

title : GS리테일, 지에스네트웍스 1천377억원 증자에 현물출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