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대생들 박원순 비난 대자보 철거…"기존 자보 훼손 사과해야"(종합)

송고시간2020-07-17 20:57

고려대 정경대 후문에 게시된 박원순 전 서울시장 비난 대자보
고려대 정경대 후문에 게시된 박원순 전 서울시장 비난 대자보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문다영 기자 = 서울시청에 이어 고려대에도 박원순 전 서울시장을 비난한 게시물이 한때 부착됐다가 철거됐다.

고대생들은 이 게시물이 기존 대자보를 훼손해 타인의 권리를 침해했다며 게시자에게 사과를 요구했다.

17일 대학가에 따르면 전날 밤 서울 성북구 고려대 정경대 후문 게시판에 '박원순 더러워!'라는 청테이프 문구가 등록금 반환을 촉구하는 연서명 대자보 위에 붙었다.

이 게시물 왼쪽에는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오거돈 전 부산시장,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 등을 비난하는 내용의 인쇄물도 청테이프로 여러 장 부착됐다.

앞서 14일 새벽 서울시청사와 서울도서관 앞에서 박 전 시장을 비난하는 청테이프 문구가 발견된 바 있다.

고려대는 "(학생 자치기구인) 중앙비상대책위원회가 게시자 미상, 청테이프로 게시판 훼손 등 학생자치규약 위반을 이유로 이날 정오께 해당 게시물을 철거했다"고 밝혔다.

비대위는 설명문을 내 "전체 부착물은 왼쪽 부착물과 오른쪽 부착물로 분리할 수 있는데, 오른쪽 부착물은 기존에 게시된 대자보 위에 부착돼 명백한 대자보 훼손이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왼쪽 인쇄물 역시 같은 단체나 개인이 붙인 것으로 보인다며 "명의나 전화번호 등 기본 정보가 없어 학내 회원의 게시물인지도 파악하기 어렵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해당 게시물을) 다시 부착하기 위해서는 게시판 사용 자치규약을 준수해야 하고, 기존 대자보 훼손에 대한 정확한 사과가 있어야 한다"고 요구했다.

zer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3114500063

title : 차량 잠기고 마트에 발묶이고…폭우에 천안·아산도 온통 물난리(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