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진성준 "부동산, 그렇게 해도 안떨어진다" 발언 논란

송고시간2020-07-17 09:07

100분 토론 끝난 뒤 마이크 켜진 상태서 언급

논란 일자 "집값 하락론자들에 대한 반박이었다" 해명

더불어민주당 진성준 의원
더불어민주당 진성준 의원

[MBC 유튜브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전략기획위원장인 진성준 의원이 17일 '부동산 가격은 쉽게 잡히지 않을 것'이라고 해석될 수 있는 취지의 발언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이기도 한 진 의원은 전날 밤부터 이날 새벽까지 MBC TV '100분 토론'에 출연했고, 토론 직후 마이크가 꺼지지 않은 상태에서 출연자들과 가벼운 대화를 주고받았다.

당시 대화 내용은 유튜브를 통해 공개됐다.

먼저 상대 토론자였던 미래통합당 김현아 비상대책위원은 "(부동산 가격이) 떨어지는 것이 국가 경제에 너무 부담되기 때문에 그렇게 막 떨어뜨릴 수 없다"고 말했다.

이에 진 의원은 "그렇게 해도 안 떨어질 것이다. 부동산이 뭐 이게 어제오늘 일인가"라고 대꾸했다.

김 비대위원이 "여당 국토위 위원이 그렇게 얘기하면 국민이 어떻게 하나"라고 물었지만, 진 의원은 답하지 않았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iMPQn3TTb_4

진 의원은 앞서 본 토론에서는 정부의 7·10 부동산 대책에 대해 "다주택자나 법인의 투기 수요를 막고, 실수요자에게 집이 돌아가게 하는 근본적인 정책을 꺼내든 만큼 이제부터는 집값을 잡아갈 수 있는 기본 틀을 마련했다고 보고 있다"고 발언했다.

그러자 100분 토론이 중계된 유튜브 페이지에는 진 의원을 향해 "한 시간 반 동안 싸워놓고 방송 끝나니 웃으며 '부동산 안 떨어진다'라고 얘기하나", "민주당은 보여주기식 쇼만 하는 정당"이라는 등 비판 댓글이 달렸다.

논란이 일자 진 의원은 입장문을 내고 "김 비대위원과의 대화가 토론 맥락과 무관하게 왜곡되고 있다"며 "관련 보도에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최고위 참석하는 진성준 전략기획위원장
최고위 참석하는 진성준 전략기획위원장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진성준 전략기획위원장이 17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0.7.17 zjin@yna.co.kr

진 의원은 "내 발언은 정부 대책이 소용없다는 취지가 아니다"라며 "'집값이 떨어지는 것이 더 문제'라고 주장하면서 정부의 부동산 대책을 발목 잡으려는 '집값 하락론자'들의 인식과 주장에 대한 반박"이라고 해명했다.

진 의원은 "집값이 쉽게 떨어지지 않을 것이라는 냉철한 인식과 비상한 각오로 부동산 투기 억제와 실수요자 중심의 '1가구 1주택' 원칙 확립을 위해 더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