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통합, 문대통령 개원연설에 "모든 것이 야당 탓"

송고시간2020-07-16 16:39

미래통합당 배준영 대변인
미래통합당 배준영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미래통합당은 16일 문재인 대통령의 제21대 국회 개원 연설에 대해 "모든 것이 국회 탓, 야당 탓이라는 말로 들렸다"고 평가했다.

통합당 배준영 대변인은 서면 논평에서 "부동산정책과 대북정책 실패, 잇따른 광역단체장의 성범죄 의혹에 대한 대통령의 솔직담백한 사과를 기다렸다"면서 "그런데 한마디도 없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배 대변인은 "여당의 폭주와 상임위 독식, 일방적 국회 운영과 관련해 기계적 양비론을 펼쳤다"며 통합당의 10가지 공개 질문을 언급, "국민이 듣고 싶어하는 이야기들은 나 몰라라 한 채, 하고 싶은 말만 하면서 소통을 말하니 참 당황스럽다"고 비판했다.

a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61217041300014

title : 北김정은, 금수산태양궁전서 김정일 5주기 중앙추모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