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영선 중기부 장관, 다주택 처분 질문에 "팔아야겠죠"

송고시간2020-07-15 15:30

시어머니 거주 서울 종로구 오피스텔 처분할 듯

대한민국 동행세일 결산 브리핑하는 박영선 장관
대한민국 동행세일 결산 브리핑하는 박영선 장관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5일 오전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대한민국 동행세일 결산 브리핑을 하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12일까지 진행된 행사 기간 온라인 기획전, TV 홈쇼핑, 라이브커머스 등 비대면 유통채널에서 1만597가지의 상품이 팔려 259억4천만원의 매출을 올렸다고 밝혔다. 2020.7.15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국내·외에 보유한 3개 주택 가운데 일부를 매각하겠다는 뜻을 15일 밝혔다.

중기부에 따르면 박 장관은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대한민국 동행세일 브리핑 직후 관련 질문이 나오자 "팔아야겠죠"라고 답했다.

박 장관은 현재 거주 중인 서울 서대문구 단독주택 외에 배우자 명의의 서울 종로구 오피스텔과 일본 도쿄의 아파트를 보유하고 있다. 이 가운데 오피스텔은 시부모가, 일본 아파트는 배우자가 각각 지내고 있다.

박 장관은 그러면서 "집을 팔아야겠다고 하자 시어머니가 이사를 가야 하냐고 물어봐 죄송스러웠다"라고도 말했다.

박 장관은 이날 구체적인 매각 방법이나 시점은 밝히지 않았다.

중기부 관계자는 "박 장관의 주택 3채 가운데 서울 종로구 오피스텔을 처분하지 않겠느냐"며 "일본 도쿄 아파트는 국내 아파트 문제와 아무 상관이 없고 배우자가 실거주하고 있기 때문에 대상이 아닐 것"이라고 관측했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71102053400063

title : 한 장에 여러 카드 담는 '올인원 카드' 나온다…특허출원 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