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현준, 前매니저와 분쟁 장기화에 '슈돌' 잠정 하차

송고시간2020-07-15 14:04

프로포폴 의혹에도 "사실무근"…여러 논란에 법적대응 예고

배우 신현준
배우 신현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배우 신현준이 전 매니저가 제기한 '갑질' 논란이 장기화하자 결국 KBS 2TV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 출연을 중단하기로 했다.

신현준 소속사 HJ필름은 15일 "가족에게 돌아가는 2차 피해를 막기 위해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작진에게 양해를 구하고 잠정 중단 요청을 드렸다"고 밝혔다.

갑질 논란이 진행 중인 가운데 전 매니저 김모 대표가 신현준의 2010년 프로포폴 투약 의혹을 경찰에 고발하면서 방송에 정상적으로 출연하기 어려운 상황이 됐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신현준은 프로포폴 의혹에 대해서도 전날 법률대리인을 통해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다.

법률대리인은 "10년 전 검찰에서 정당한 치료 목적으로 밝혀졌고 당시 정식 수사 개시 없이 지나간 사안"이라며 "당시 소속사 대표였던 김 씨가 소개한 병원에서 만성 허리 통증으로 치료를 받았으므로 이 사실은 김 씨가 누구보다 잘 알 것"이라고 밝혔다.

법률대리인은 또 김 씨의 다양한 폭로에 대해 "신현준이 김 씨의 도가 지나친 흠집 내기에 결국 법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지금까지 불거진 논란에 대한 반박 자료가 있다. 정산 문제가 남아있다는 것도 사실이 아니다"라고 못 박았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325102800004

title : 코로나19 지속하면 초중고 '온라인 개학'…교육부 준비 착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