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소음 문제 갈등 겪던 이웃집 무단 침입해 불 지른 50대 영장

송고시간2020-07-14 18:31

(여주=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평소 소음 문제로 갈등을 겪던 이웃집에 몰래 침입한 뒤 불을 지른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주택 화재 사고(PG)
주택 화재 사고(PG)

[제작 이태호, 최자윤] 사진합성, 일러스트

경기 여주경찰서는 현주건조물방화 등 혐의로 A(54)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3일 오전 11시 50분께 여주시 내 B(30대)씨의 단독주택에 창문을 깨고 침입한 뒤 인화성 물질을 뿌리고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또 불을 지르는 과정에서 이를 만류하는 B씨의 아버지를 밀쳐 넘어뜨리는 등 폭행한 혐의도 받고 있다.

불은 B씨가 소화기로 초기 진화를 하고 수분 뒤 출동한 소방관들에 의해 꺼져 큰 화재로 이어지진 않았다.

이로 인한 인명피해도 발생하지 않았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최근 소음 문제로 B씨와 갈등을 겪다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밤늦은 시간에 음악을 크게 틀었다가 이를 말리는 B씨와 갈등을 겪었고, 이후 홧김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st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90618030400003

title : 삼성, 'AI의 뇌' NPU에 초집중…'시스템반도체 세계 1위' 박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