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박2일 "천안함 추모 모자, 브랜드인줄 알고 모자이크"

송고시간2020-07-13 18:22

1박2일
1박2일

[K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KBS 2TV 간판 예능 '1박2일' 측이 최근 출연자가 쓴 천안함 10주기 추모 모자를 모자이크 처리해 논란이 일자 실수라고 해명했다.

앞서 지난 12일 방송된 '1박2일'에서는 멤버 라비가 착용한 천안함 10주기 추모 모자가 모자이크 처리됐다. 모자에는 천안함의 명칭인 'PCC-772'와 천안함의 모습 등이 새겨져 있다.

이에 프로그램 측은 13일 입장을 내고 "특별히 브랜드 상표 노출을 조심하라는 내부 방침이 있어서 일괄적으로 블러 작업을 의뢰했고, 최종 작업하는 과정에서 작업자가 브랜드 로고인 줄 알고 모자이크 처리를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종민의 모자 또한 가렸고 연정훈은 테이프로 로고를 일부 가려서 모자이크 처리를 안 했다. 앞으로는 작은 부분이라도 더 신경 써서 오해의 소지가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