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통일부 "국회 요청 장관후보 자료, 준비 완료되면 제출"

송고시간2020-07-13 11:16

김기현 의원 주장에 "'민감해서 자료 줄 수 없다' 한 적 없어…해당 직원에 확인"

브리핑실 들어오는 여상기 통일부 대변인
브리핑실 들어오는 여상기 통일부 대변인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여상기 통일부 대변인이 22일 정부서울청사 브리핑실로 들어오고 있다. 2020.6.22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통일부는 13일 이인영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미래통합당 김기현 의원이 요청한 자료들에 대해 "준비가 완료되면 제출하지 않을까 싶다"고 밝혔다.

여상기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김 의원이 전날 통일부가 '민감하다'는 이유로 요청한 자료 제출을 거부했다고 주장한 데 대해 "(해당 자료들은) 현재 실무적으로 검토 중"이라며 이같이 답했다.

다만 여 대변인은 통일부 직원이 자료가 민감해 제출할 수 없다고 했다는 김 의원의 주장에 대해서는 "직원에게 확인해보니 그런 내용으로 말한 적이 없었다고 한다"며 반박했다.

이어 "상식적으로 보면 국회에서 자료 제출 요구를 받았을 때 공무원인 통일부 직원이 '자료를 줄 수 없다'고 할 수는 없다"며 "외통위가 구성되지 않은 상황에서 자료 제출 방법과 시기에 대해 서로 말들이 오고 갔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전날 페이스북에서 이 후보자 자녀의 스위스 유학 자금 출처, 자녀 병역의무 이행, 후보자의 재산형성 과정 등에 대한 자료를 요청했으나 통일부 측이 민감하다는 이유로 자료 제출을 거부했다고 주장했다.

yk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