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도 총격 사망' 래퍼 팝 스모크, 유작으로 빌보드 차트 1위

송고시간2020-07-13 09:42

래퍼 팝 스모크
래퍼 팝 스모크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올 초 자택에 침입한 강도들의 총격으로 사망한 래퍼 팝 스모크의 유작이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차트 정상에 올랐다.

빌보드는 12일(현지시간) 예고 기사를 통해 스모크의 지난 3일 발매된 정규 1집 '슛 포 더 스타즈 에임 포 더 문'(Shoot for the Stars Aim for the Moon)이 '빌보드 200'에 1위로 진입했다고 보도했다.

이 앨범은 스모크가 사망한 지 5개월 만에 발매된 앨범이다. 스모크의 앨범이 '빌보드 200' 1위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해 믹스테이프 '미트 더 우'(Meet the Woo)로 정식 데뷔한 그는 지난 2월 '미트 더 우 2'로 '빌보드 200'에서 7위에 오른 실력파 힙합 가수였다.

첫 믹스테이프 수록곡 '웰컴 투 더 파티'(Welcome to the Party)를 미국 힙합의 대모로 꼽히는 니키 미나즈가 피처링하고 트레비스 스콧, 잭보이즈 등과 협업곡 '가티'(GATTI)를 내는 등 유명 아티스트들과 함께 작업했다.

그러나 지난 2월 로스앤젤레스(LA) 할리우드 힐스 자택에 강도 5명이 침입해 쏜 총을 맞아 스무살의 나이로 짧은 생을 마감했다.

ramb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50308052100003

title : 한국 최저임금, 선진국에 비해 어느 수준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