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양주 식품 창고서 50대 직원 분신으로 화재

송고시간2020-07-13 09:02

남양주 식품 창고서 50대 직원 분신으로 화재
남양주 식품 창고서 50대 직원 분신으로 화재

(서울=연합뉴스) 지난 12일 경기 남양주에서 발생한 냉동창고 화재가 50대 직원이 스스로 몸에 불을 붙여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며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경찰과 소방당국이 13일 밝혔다. 사진은 화재 모습.
[남양주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남양주=연합뉴스) 최재훈 기자 = 지난 12일 경기 남양주에서 발생한 냉동창고 화재는 50대 직원이 스스로 몸에 불을 붙여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며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

13일 경찰과 소방 당국에 따르면 12일 오후 8시 30분께 남양주시 오남읍의 한 식품업체 창고에서 불이나 약 2시간 20분 만에 꺼졌다.

현장에서는 50대 남성 A씨가 전신에 화상을 입은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불은 냉동창고 건물과 내부 집기류 등을 태워 1억 2천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를 냈다.

해당 업체 직원인 A씨는 이날 분신으로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것으로 파악됐다. 현장에서 발견된 유서에는 가족 등에게 전하는 말이 담겼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심한 화상을 입은 상태라 동기나 회사와의 관계 등에 대해서는 추가 조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자살예방 (GIF)
자살예방 (GIF)

[제작 김유경.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jhch79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