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EPL 10골-10도움 손흥민, 정상급 '만능 공격수' 확인(종합)

송고시간2020-07-13 09:59

올 시즌 EPL 두 번째이자 유럽 5대 리그 통틀어 7번째

아스널전서 골·도움 모두 기록한 토트넘 선수는 8년 5개월만

골 세리머니 하는 손흥민.
골 세리머니 하는 손흥민.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단일 시즌 '10골-10도움'이라는 금자탑을 쌓으며 정상급 만능 공격수임을 확인했다.

손흥민은 13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아스널과의 홈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2-1 역전승을 이끌었다.

득점과 도움 모두 손흥민에게는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열번째였다.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이적 이후 두 번째 시즌인 2016-2017시즌 14골을 시작으로 2017-2018, 2018-2019시즌 12골에 이어 올 시즌까지 네 시즌 연속 두 자릿수 골을 기록할 만큼 해결사로서 꾸준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하지만 손흥민이 단일 시즌 정규리그에서 득점과 도움 모두 두 자릿수를 기록한 것은 프로 데뷔 이후 처음이다.

단일 시즌 10골-10도움은 만능 공격수의 상징과도 다름없다.

한 시즌에 골과 도움 모두 두 자릿수를 기록하는 공격수는 한 손에 꼽을 수 있을 정도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는 손흥민에 앞서 맨체스터 시티의 케빈 더브라위너(11골 18도움)만이 '10-10 클럽'에 가입했다.

현재 유럽 프로축구 5대 리그(잉글랜드, 스페인, 독일, 이탈리아, 프랑스)를 통틀어서도 손흥민은 7번째로 정규리그 10-10 클럽에 이름을 올렸다.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에서는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22골 20도움으로 리그 최초의 '20-20 클럽 가입'이라는 새역사를 쓴 가운데 미켈 오야르사발(레알 소시에다드·10골 10도움)도 '10-10'을 해냈다.

독일 분데스리가에서는 제이든 산초(보루시아 도르트문트, 17골 16도움), 세르주 나브리(바이에른 뮌헨, 12골 10도움), 알라산 플레(보루시아 묀헨글라트바흐, 10골 10도움)가 '10-10 클럽' 멤버가 됐다.

이탈리아 세리에A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시즌을 조기 종료한 프랑스 리그앙에서는 올 시즌 10골-10도움을 채운 선수가 없다.

손흥민 시즌별 성적
손흥민 시즌별 성적

[연합뉴스 그래픽]

프리미어리그에서는 2018-2019시즌에도 단 2명만이 10골-10도움을 달성했다.

에덴 아자르(레알 마드리드)가 첼시 소속으로 16골 15도움을 기록했고, 맨체스터 시티의 라힘 스털링이 17골 10도움의 성적을 냈다.

2017-2018시즌에는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 32골 10도움), 스털링(18골 11도움), 레스터 시티에서 뛴 리야드 마흐레즈(맨체스터 시티, 12골 10도움) 세 명만이 10-10 클럽 회원의 지위를 누렸을 뿐이다.

프리미어리그에서 단일 시즌 10골-10도움을 기록한 것은 손흥민이 아시아 선수로는 역대 처음이다.

한편, 손흥민이 맞수 아스널전에서 골 맛을 본 것도 프리미어리그에서는 10경기 만에 처음이다.

손흥민은 아스널과의 대결에서 2018-2019시즌 리그 컵대회인 카라바오컵 8강전(2-0 승) 때 결승 골을 터트린 적이 있지만, 정규리그에서는 그동안 무득점에 그쳤다.

데이터 분석 업체 옵타에 따르면 토트넘 선수가 아스널을 상대로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골과 도움을 모두 기록한 것은 2012년 2월 토고 국가대표 출신 공격수 에마뉘엘 아데바요르 이후 약 8년 5개월 만이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1019000061

title : 여자프로배구 고유민 선수 자택서 숨진 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