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원순 온라인 헌화' 100만명…'서울시葬 반대청원' 54만명(종합2보)

송고시간2020-07-12 21:38

12일 오후 9시34분 서울시 홈페이지 '박원순 별세 온라인 헌화' 현황
12일 오후 9시34분 서울시 홈페이지 '박원순 별세 온라인 헌화' 현황

[서울시 홈페이지 캡처]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김철선 기자 = 서울시가 홈페이지에 마련한 고(故)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온라인 분향소(http://www.seoul.go.kr/seoul/pakCont/main.do)에 12일 오후 9시34분까지 100만여명이 클릭으로 애도를 표하는 '온라인 헌화'를 했다.

서울시는 오프라인 조문이 어려운 시민들을 위해 10일 오후에 온라인 분향소를 설치했다. 클릭수 조작을 방지하기 위해 중복 클릭을 시도하면 '이미 헌화하셨습니다'라는 메시지가 나오고 참여 숫자는 올라가지 않도록 해 뒀다.

12일 오후 9시34분 기준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 게시판 상황
12일 오후 9시34분 기준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 게시판 상황

[청와대 홈페이지 캡처]

같은 시각 박원순 서울시장의 장례를 '서울특별시장(葬)'(서울시가 구성한 장례위원회가 주관하는 장례) 형식으로 치르는 것에 반대하는 청와대 국민청원(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90550)에는 54만9천여명이 동의했다.

이 청원에 동의한 인원은 게시 당일인 7월 10일에 답변 기준인 20만명을 이미 넘었다. 이에 따라 청와대는 청원 마감일인 8월 9일부터 한 달 이내에 공식 답변을 내놓을 전망이다.

서울시 홈페이지의 온라인 헌화와 청와대 국민청원의 서울특별시장(葬) 반대 청원은 일부 소셜 미디어 사용자들 사이에서 마치 '세력 과시 대결' 같은 경쟁 양상을 보이고 있다.

limhwas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