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티아라 출신 소연, 김호중·정미애 소속사와 전속계약

송고시간2020-07-11 13:30

티아라 출신 가수 겸 배우 소연
티아라 출신 가수 겸 배우 소연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가 걸그룹 티아라 출신 소연과 전속계약을 했다고 11일 밝혔다.

소속사는 이 소식과 함께 "소연이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곳에는 가수 김호중, 정미애, 김소유, 안성훈, 영기를 비롯해 방송인 홍록기, 김원효 등이 소속돼 있다.

소연은 2009년 티아라로 데뷔해 메인보컬로 활동했다. 팀에서 '보 핍 보 핍'(Bo Peep Bo Peep), '롤리-폴리'(Roly-Poly), '러비 더비'(Lovey-Dovey), '너 때문에 미쳐' 등 히트곡을 남겼다.

2017년 당시 소속사인 MBK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이 만료된 후 재계약하지 않고 팀을 탈퇴했다.

드라마 '해운대 연인들', '달콤한 유혹' 등에 출연하며 연기 활동을 하기도 했다.

ramb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122164600052

title : 경남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방역대책본부 가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