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뉴욕증시, 코로나 치료기대에 상승세…나스닥 사흘연속 최고치

송고시간2020-07-11 05:44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 뉴욕증시는 10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에 대한 기대감으로 일제히 올랐다.

이날 뉴욕증시의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369.21포인트(1.44%) 오른 26,075.30에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는 32.99포인트(1.05%) 상승한 3,185.04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69.69포인트(0.66%) 상승한 10,617.44에 각각 거래를 마쳤다.

나스닥 지수는 3거래일 연속으로 종전 최고치를 경신했다.

코로나19의 잠재적 치료제와 백신에 관한 희망적인 소식들이 경기 회복 기대감을 높이면서 주가지수를 함께 끌어올렸다.

미 제약사 길리어드사이언스는 자사에서 개발한 렘데시비르가 코로나19 중환자 치료에서 뚜렷한 효과를 보였다는 새로운 데이터를 내놨고, 화이자와 손잡고 코로나19 백신을 개발 중인 독일 바이오엔테크는 연말까지 백신 허가 신청을 준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길리어드 주가는 이날 2.16%, 바이오엔테크는 4.75% 각각 뛰었다.

연일 신기록 행진을 벌이는 나스닥에서는 넷플릭스의 선전이 돋보였다.

넷플릭스는 앞으로 12개월 동안 30%의 상승랠리를 펼칠 것이라는 골드만삭스의 낙관적 전망에 힘입어 8.07% 급등해 신고가를 찍었고, 'IT 공룡' 아마존은 0.55% 올라 역시 최고가 행진을 벌였다.

세계적 자산운용사인 스테이트스트리트글로벌어드바이저스(SSGA)의 마이클 애런 최고투자전략가는 CNBC방송에 "보건 해법의 징조가 나타나거나 경제가 예상보다 빨리 회복될 가능성이 나타나는 날에는 모두가 경기순환주를 산다"고 말했다.

뉴욕증시
뉴욕증시

[EPA=연합뉴스자료사진]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71112038000001

title : 文대통령 국정지지도 80.9%…전달보다 1.4%p 상승[KSO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