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은성수, 2주택자 꼬리 뗀다…세종시 아파트 가계약

송고시간2020-07-08 22:09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8일 세종시에서 보유한 아파트의 매매 합의를 함에 따라 2주택자에서 벗어나게 됐다.

금융위원회는 이날 은 위원장의 부동산 매매 관련 공지 문자에서 "최근 매수자가 나타나 오늘 세종시 소재 아파트의 매매 합의를 했고 가계약금을 수령했다"고 밝혔다.

애초 매도 호가였던 5억7천만원보다 낮은 수준에서 계약이 성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은 위원장은 지난해 12·16 부동산 대책 발표 후 '고위공직자 1주택 보유' 기조에 따라 세종시 도담동 아파트(84.96㎡)를 내놨으나 그동안 팔리지 않았다.

은 위원장은 세종시 아파트 외에 서울 서초구 잠원동 아파트도 갖고 있다.

현재 은 위원장은 잠원동 아파트를 전세로 내주고 서울 성동구 옥수동 전세 아파트에서 살고 있다.

기조연설 중 활짝 웃는 은성수 금융위원장
기조연설 중 활짝 웃는 은성수 금융위원장

7월 7일 오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제9회 정보보호의 날 기념 금융회사 최고경영자 초청 세미나'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kong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CID : AKR20200708177400002

title : 은성수, 2주택자 꼬리 뗀다…세종시 아파트 가계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