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직원들 코로나19 확진 백화점세이 9일까지 휴점 연장

송고시간2020-07-08 20:47

세이백화점 임시휴점
세이백화점 임시휴점

(대전=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8일 오전 대전시 중구 문화동 세이백화점 정문에 임시 휴점 안내문이 걸려 있다. 대전시에 따르면 이 백화점 매장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020.7.8 psykims@yna.co.kr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대전 백화점세이는 직원들이 잇따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음에 따라 9일까지 휴점한다고 8일 밝혔다.

백화점세이에 따르면 4층 정장매장에서 근무하는 매니저(143번)가 전날 확진된 데 이어 같은 층 직원(149번)이 추가 확진됐다.

세이 측은 이들의 접촉자인 동료 직원들의 검사 결과가 이튿날 나올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당초 7∼8일 휴점 계획을 9일까지 연장키로 했다.

백화점세이 관계자는 "확진자와 접촉한 이들의 검사 결과를 확인해 고객과 직원들의 안전을 최대한 확보한 뒤 영업을 재개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j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