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계유산 등재 1년' 정읍 무성서원 역사적 가치 알린다

송고시간2020-07-08 16:11

정읍시, 서원 활용한 교육·공연·체험 프로그램 추진

정읍 무성서원
정읍 무성서원

[정읍시 제공]

(정읍=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조선 시대 핵심 이념인 성리학을 보급한 전북 정읍 무성서원이 지난 6일로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1주년을 맞았다.

무성서원은 지난해 7월 영주 소수서원, 안동 도산서원 등 전국 8개 서원과 함께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됐다.

무성서원은 흥선대원군의 대대적인 서원 철폐령 속에 살아남았던 전북 지역의 유일한 서원으로 1968년 사적 제166호로 지정됐다.

서원에는 고운 최치원 선생과 국내 가사 문학의 효시인 상춘곡을 지은 정극인 선생 등 일곱 분의 위패가 모셔져 있다.

정읍 무성서원
정읍 무성서원

[정읍시 제공]

정읍시는 8일 무성서원 본연의 교육 기능을 살리고 현대적으로 계승·발전시키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우선 올해 12월까지 최치원 선생 사상 및 도(道) 강좌, 수제천 연주단 등의 국악 연주가 진행된다.

학생과 유학생, 일반인을 대상으로 예절과 다례, 사자소학 등을 배우고 체험하는 1박 2일 서원 스테이 프로그램도 12차례에 걸쳐 진행된다.

정가와 서예, 고전 강독으로 무성서원의 정신을 기리는 강학당 '선비정신 학(學)에 기대다'와 향교·서원 등 유교 문화 답사 프로그램 '최치원·정극인 선생의 발자취를 따라서'가 운영된다.

정읍 무성서원
정읍 무성서원

[정읍시 제공]

유진섭 정읍시장은 "맞춤형 활용 프로그램을 지속해서 개발해 문화유산이 지역 발전의 원동력이 되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sollens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