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보] 한미 "방위비협상 조속한 시일내 결과 도출 노력"

송고시간2020-07-08 11:32

조세영 외교차관-비건 미 국무부 부장관 전략대화…G7확대회담 등도 논의

"신남방정책과 미 인도태평양전략의 조화로운 협력 계속 모색"

한미 외교차관 전략회의 마친 조세영-비건
한미 외교차관 전략회의 마친 조세영-비건

(서울=연합뉴스) 조세영 외교부 1차관과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 겸 대북특별대표가 8일 오전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제8차 한미 외교차관 전략회의를 마친 뒤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7.8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상용 김동현 기자 = 한국과 미국이 교착 상태인 주한미군 방위비분담금특별협정(SMA) 협상의 조속한 타결 의지를 재확인했다.

조세영 외교부 제1차관은 8일 오전 외교부 청사에서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과 제8차 한미 외교차관 전략대화를 한 뒤 브리핑에서 "당면한 방위분담금 협장과 관련 양측은 가급적 조속한 시일 내에 상호 수용 가능한 결과를 도출 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한다는 데 공감했다"고 말했다.

이어 "양측은 지난 6월1일 한미 정상 통화에서 논의된 바 있는 G7 정상회담 초청 및 확대회담 문제에 대해서도 계속 긴밀히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고 전했다.

비건 "북에 만남 요청하지 않아…동맹 만나기 위해 방한"/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그러면서 "비건 부장관과 저는 한반도 정세와 미중관계 한일관계 등을 포함한 역내 정세에 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으며 개방성과 투명성, 포용성이라는 역내 협력 원칙 따라 우리의 신남방 정책과 미국의 인도 태평양 전략의 조화로운 협력을 계속해서 모색해 나가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한미 전략 대화에 한국 측에서는 조 차관과 고윤주 북미국장, 박장호 북핵외교기획단 부단장이, 미국 측에서는 비건 부장관과 알렉스 웡 국무부 대북특별부대표,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 등이 참석했다.

한미 외교차관 전략회의 마친 조세영-비건
한미 외교차관 전략회의 마친 조세영-비건

(서울=연합뉴스) 조세영 외교부 1차관과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 겸 대북특별대표가 8일 오전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제8차 한미 외교차관 전략회의를 마친 뒤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titl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