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권 대권지지도 이낙연 28% 이재명 20%"[한길리서치]

송고시간2020-07-08 10:41

문 대통령, 국무회의 입장
문 대통령, 국무회의 입장

문재인 대통령이 2019년 12월 3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이낙연 국무총리(왼쪽 두번째), 이재명 경기도지사(왼쪽)와 함께 입장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강민경 기자 = 범여권 차기 대권주자 여론조사에서 이낙연 의원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지지율 격차가 한 자릿수로 좁아졌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이 지사 지지는 20%대에 진입했다.

8일 한길리서치에 따르면 지난 주말부터 사흘간(4·6·7일) 실시한 차기 대권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이낙연 의원이 28.8%로 1위, 이 지사는 20%로 2위를 차지했다.

이 의원의 선호도는 전달보다 4.5%포인트 떨어졌다.

반면 이 지사는 지지율이 5.5%포인트 상승, 이 의원과 격차를 한 자릿수대인 8.8%포인트로 좁혔다.

이어 김부겸 전 의원 3.3%, 박원순 서울시장 2.6%, 심상정 정의당 대표 2.4%, 김경수 경남도지사 1.4% 순이었다.

선호하는 대선주자가 없다는 응답은 26.2%였고, 기타 인물, 무응답도 각각 9.3%, 5.1%로 집계됐다.

범야권 대권주자는 모두 10% 아래의 낮은 지지율을 보였다.

선호도 1위는 8.5%를 얻은 무소속 홍준표 의원이 차지했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8.4%, 유승민 전 미래통합당 의원이 6.8%를 얻었다.

야권의 대안으로 급부상한 윤석열 검찰총장은 이번 조사에 포함되지 않았다.

이번 조사는 쿠키뉴스의 의뢰로 전국 만 18세 이상 유권자 1천4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 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한길리서치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km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525053400055

title : [군산소식] "관광 도시 군산 UCC에 담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