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태년 "다주택·투기성 주택에 종부세 등 중과"

송고시간2020-07-07 09:56

"아파트 투기 세력 근절에 모든 정책수단 동원"

발언하는 김태년
발언하는 김태년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saba@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7일 "다주택자와 투기성 주택 보유자에 대해 종부세 등을 중과하고 실수요자는 보호하는 실효성이 있는 부동산 안정화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아파트 투기 세력 근절에 모든 정책 수단을 동원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부동산 후속 입법을 서두르겠다"며 "지난해 12월 16일 고강도 대책을 발표했는데 후속 법안이 20대 국회에서 처리되지 않아서 부동산 시장에 부작용이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생애 최초 주택 구입, 신혼부부 및 청년 등 실수요자가 주택을 쉽게 구입하게 공급하고 금융을 지원하는 방안도 마련하겠다"면서 "장기 실거주자에 대한 세 부담 완화 정책도 병행하겠다"고 덧붙였다.

원내대책회의서 발언하는 김태년
원내대책회의서 발언하는 김태년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가운데)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saba@yna.co.kr

김 원내대표는 미국의 북핵 협상 수석대표인 스티븐 비건 국무부 부장관 방한과 관련, "북미대화의 모멘텀을 살리는 계기가 되면 좋겠다"며 "미국은 과감한 접근, 북측은 전향적인 태도로 서로 대화의 문을 열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solec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10022100001

title : "민주·통합 지지도 격차 0.5%p로 좁혀져…한때 추월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