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경화, 우즈베크 부총리 면담…코로나 이후 주요인사 첫 방한

송고시간2020-07-06 14:55

강경화 "오랜만에 방문자 맞게 돼 기뻐"…우즈벡 부총리 "한국 방문 매우 상징적"

강경화, 우즈베크 부총리 면담…코로나 이후 주요인사 첫 방한
강경화, 우즈베크 부총리 면담…코로나 이후 주요인사 첫 방한

(서울=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오른쪽)이 6일 사르도르 우무르자코프 우즈베키스탄 투자·대외협력 부총리를 면담하고 있다. 2020.7.6 [외교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6일 사르도르 우무르자코프 우즈베키스탄 투자·대외협력 부총리와 만나 관계 강화 방안을 협의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 세계적으로 확산한 이후 외국 주요 인사가 방한한 것은 처음이다.

강 장관은 이날 서울 도렴동 외교부청사에서 진행된 면담에서 "오랜만에 방문자를 맞게 돼 기쁘다"고 말하자, 우무르자코프 부총리도 "우즈베키스탄으로서도 첫 공식 해외출장"이라며 "한국 방문은 매우 상징적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강경화 장관은 "우리는 매우 특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만들었으며 코로나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의 어려운 상황에서 이뤄진 이번 방한이 두 나라 관계가 얼마나 특별한지 보여준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코로나19와 관련한 경험은 양국 관계를 더욱 강화했으며 보건과 질병 통제 분야에서의 협력을 더욱 강화할 수 있기를 고대한다"고 말했다.

강 장관과 우무르자코프 부총리는 코로나19 대응 공조방안을 비롯한 양국 간 협력 강화 방안을 폭넓게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면담은 참석자들이 모두 마스크를 쓴 채로 진행됐다.

이날 한국에 도착한 우무르자코프 부총리는 2박 3일간 머물며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등과도 만날 것으로 알려졌다.

강경화, 우즈베크 부총리 면담
강경화, 우즈베크 부총리 면담

(서울=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오른쪽)이 6일 외교부 청사에서 사르도르 우무르자코프 우즈베키스탄 투자·대외협력 부총리와 면담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0.7.25 [외교부 제공]

transi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