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용만 회장 "세계는 혁신 각축장…샌드박스로 물길 열어야"

송고시간2020-07-06 11:14

샌드박스 성과 소개 영상에 직접 내레이션

박용만 회장 "혁신 물길 열려야"
박용만 회장 "혁신 물길 열려야"

[박용만 회장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샌드박스 성과를 소개하는 영상을 올리며 모두가 혁신에 동참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용만 회장은 6일 페이스북을 통해 "새로운 산업의 등장과 더불어 전 세계는 혁신의 각축장이 된 지 오래"라며 "우리는 이기기는커녕 따라가기도 벅찬 달리기를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박 회장은 "법과 제도가 달리기에 적합하게 바뀌지 못했기 때문"이라며 "이제는 모두가 혁신에 동참하는 노력을 해야 살아남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혁신의 물꼬를 틀 물길이 열려야 한다"며 "그것이 지금은 샌드박스"라고 말했다.

박용만 회장은 대한상의 '민간 샌드박스'를 통해 기회를 얻게 된 홈 재활 제품 '스마트 글러브'(네오펙트) 사례를 소개한 영상을 함께 올렸다. 내레이션도 직접 했다.

박용만 회장은 "조금이라도 더 직접 설득하고 소개하는 노력에 동참하고자 더빙(내레이션)을 맡아 했다"고 설명했다.

acui7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