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유플러스, 휴대폰 보험금 청구 간소화…서류 제출 없이 가능

송고시간2020-07-05 10:44

블록체인기반 모바일 전자증명서비스 '이니셜 앱' 연동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LG유플러스[032640]는 휴대폰 파손·분실 보험금을 청구할 때 서류를 제출하지 않도록 관련 절차를 간소화했다고 5일 밝혔다. 기존 LG전자[066570] 휴대폰에만 적용했던 서비스를 삼성전자[005930] 휴대폰 이용 고객까지 확대했다.

그동안 고객이 휴대폰 파손에 따른 보험 혜택을 받으려면 AS센터를 방문해 수리를 받고, 종이로 된 수리 명세서와 영수증을 보험사에 제출해야 했다.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이니셜 앱의 휴대폰 보험 보상 서비스를 이용하면 고객은 휴대폰 서비스센터로부터 수리 명세서와 영수증을 전자 증명서 형태로 이니셜 앱을 통해 발급받을 수 있다. 이를 앱에서 바로 보험사로 전송해 보험 심사를 받게 된다.

앞서 LG유플러스는 지난해 7월부터 LG전자 휴대폰을 이용하는 고객만 U+ 휴대폰 보험 앱에서 이런 기술로 서류 제출 없이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도록 했고, 이번에는 삼성전자 휴대폰을 이용하는 고객에게까지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고객이 U+ 휴대폰 보험 앱에서 '서류 자동 연동' 버튼을 누르면 전자증명서비스인 이니셜 앱을 통해 제조사의 수리비 정보가 바로 연동된다. 보험사와도 실시간으로 수리비 정보를 연동할 수 있어 오후 4시까지 심사가 완료되면 신청 당일에 보험금이 입금된다.

이종서 LG유플러스 고객유지담당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더 빠르고 간편하게 휴대폰 분실/파손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도록 했다"며 "더 많은 고객이 간소화된 보험금 청구를 이용해 휴대폰 분실이나 파손 걱정 없이 사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엘지유플러스
엘지유플러스

[촬영 안철수]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CID : AKR20200705018100017

title : LG유플러스, 휴대폰 보험금 청구 간소화…서류 제출 없이 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