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폭행 폭로' 김지은, 안희정 등 상대 3억 손해배상 소송

송고시간2020-07-03 23:22

(CG)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성폭행 피해 사실 등을 폭로해 '미투 운동'에 불을 붙인 김지은 씨가 가해자인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 등을 상대로 손해배상 소송을 냈다.

3일 법조계에 따르면 김씨 측은 전날 안 전 지사와 충청남도 등을 상대로 3억원의 손해배상을 청구하는 소송을 서울중앙지법에 제기했다.

김씨 측은 안 전 지사의 범죄로 인해 발생한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등의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안 전 지사의 범죄가 직무 수행 중 발생한 만큼 소속 지자체인 충청남도 역시 배상 책임이 있다고 주장했다.

안 전 지사의 수행비서로 일하던 김씨는 2018년 3월 안 전 지사에게 성폭행과 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안 전 지사는 지위를 이용해 김씨를 성폭행하고 추행한 혐의 등이 인정돼 2심에서 징역 3년 6개월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이 판결은 지난해 9월 대법원에서 확정됐다.

sncwoo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71103048000004

title : 헌재 '아동음란물 소지하다 징역형' 성범죄자 신상등록 "합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