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무협, 주한중국대사에 '기업인 신속 통로' 문제점 해결 요청

송고시간2020-07-02 14:38

한진현 무역협회 부회장과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 면담
한진현 무역협회 부회장과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 면담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 한진현 부회장이 2일 오전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를 만나 '한중 기업인 신속통로' 관련, 우리 기업의 애로사항을 전달하며 적극 해결해 달라고 요청했다. 2020.7.2[한국무역협회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한국무역협회는 한진현 부회장이 2일 오전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를 만나 '한중 기업인 신속 통로' 관련 우리 기업들의 어려움을 전달하고, 적극적으로 해결해 달라고 요청했다고 밝혔다.

협회는 지난 5월부터 우리 정부와 한중 기업인 신속 통로를 운용 중이다. 우리 기업들이 신속 통로 신청·이용에 어려움을 겪자 같은 달 김영주 무역협회 회장이 중국대사관에 이를 해소해달라고 요청하는 서한을 발송한 바 있다.

이날 한 부회장은 실제 제도를 이용한 기업인들의 어려움을 모아 싱하이밍 대사에 전달했다.

무협은 "우리 기업들이 지정 차량으로 지정 동선(호텔↔공장·회사)만 이동을 허용하는 폐쇄식 관리로 인해 시간과 비용 부담이 증가한다고 호소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초청장을 제한적으로 발급하고, 중국 일부 지역의 경우 초청장 신청 단계서부터 코로나19 음성확인서를 요구하는 것을 애로사항으로 꼽았다고 전했다.

fusion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