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미애, 검찰 지휘권 발동 논란에 "때로는 무력감"

송고시간2020-07-01 17:21

검찰 내란에 박범계 "완력 자랑 대회냐"

(서울=연합뉴스) 이대희 홍규빈 기자 =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1일 윤석열 검찰총장을 둘러싸고 증폭된 수사 지휘권 발동 논란과 관련해 "때로는 무력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추미애 장관, '예리한 눈빛'
추미애 장관, '예리한 눈빛'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1일 오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안경을 고쳐 쓰고 있다. 2020.7.1 jeong@yna.co.kr

추 장관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이 "(수사 지휘권이) 제대로 작동이 안 된다고 판단하냐"고 묻자 "대단히 유감스럽다고 판단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앞서 추 장관은 한명숙 사건 위증 교사 진정 감찰 사건을 대검찰청 감찰부에서 감찰하라고 지시했지만, 윤 총장은 대검 인권부장이 총괄하라고 지휘해 항명 논란이 일었다.

이에 추 장관은 윤 총장을 겨냥해 "내 지시의 절반을 잘라먹었다"고 성토했다.

추미애 - 윤석열 '증언 강요' 조사권 갈등 (PG)
추미애 - 윤석열 '증언 강요' 조사권 갈등 (PG)

[장현경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박 의원이 이른바 검언유착 의혹과 관련해 검찰 내부 충돌이 벌어진 데 대해 "누가 힘이 센지 완력 자랑하는 경쟁 대회도 아니고 목소리 자랑도 아니지 않으냐"고 지적하자, 추 장관은 "상당히 심각하다"고 동감을 표시했다.

대검 전문수사자문단 소집과 관련해 대검 형사부장을 건너뛰며 '패싱 논란'이 벌어졌다는 지적에 추 장관은 "심각하다고 생각한다"며 "경위를 확인 중"이라고 했다.

이어 박 의원이 "최고 통치권자인 (문재인) 대통령이 개입할 상황까지 갔다고 보느냐"라는 질의에는 "현재 조사 중으로 신속히 조사가 끝나면 제가 책임지고 또 지휘 감독을 하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2vs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219155300060

title : [인사] 경기 연천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