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왕성교회발 감염 1명 추가…서울 코로나19 누계 1천313명

송고시간2020-06-30 11:15

계속되는 검체 채취
계속되는 검체 채취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코로나19 집단 감염 사례가 나온 왕성교회가 위치한 서울 관악구 보건소 코로나 19 선별진료소에서 지난 29일 한 의료진이 방문자들의 검체를 채취하고 있는 모습.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관악구 왕성교회와 관련해 확진자가 1명 더 나왔다.

서울 금천구는 독산1동에 사는 32세 남성이 30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남성은 왕성교회와 관련돼 26일 확진된 관악구 102번 환자를 접촉한 것으로 파악돼 당일 첫 검사를 받았으나 재검 판정이 나왔고, 28일 증상이 나타나 다음 날 받은 재검사에서 양성으로 판정됐다.

이 환자의 동거 가족 1명은 음성으로 판정됐다.

이에 따라 서울 누계 확진자는 1천313명으로 늘었다.

또 왕성교회 관련 서울 확진자는 총 25명이 됐다.

mi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