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EU, 내일부터 한국 등 14개국 입국 허용…美中 제외

송고시간2020-06-30 10:19

"중국은 EU 여행자 입국 허용하는 상호 협약 체결하면 명단에 추가"

(서울=연합뉴스) 이 율 기자 = 유럽연합(EU)이 내일부터 한국과 일본, 호주, 캐나다 등 14개국 국민에 대해 입국을 허용하기로 했다고 영국 BBC방송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EU 외국인 입국 금지 합의 (PG)
EU 외국인 입국 금지 합의 (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이들 국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계속 확산하고 있음에도 EU에 입국할 수 있을 만큼 안전하다고 판단된 것으로 풀이된다.

EU 입국이 허용되는 국가에는 한국과 일본, 호주, 캐나다 외에 알제리, 조지아, 몬테네그로, 모로코, 뉴질랜드, 르완다, 세르비아, 태국, 튀니지, 우루과이 등 14개국이 포함된다.

미국과 중국, 브라질은 제외됐다.

EU는 다만, 중국이 EU 여행자들의 중국 입국을 허용하는 상호 협약을 제의하면 중국을 입국 허용 국가에 포함할 것이라고 외교관들은 덧붙였다.

EU는 입국 허용국가 명단과 기준을 이날 확정할 예정이다.

EU 27 회원국의 55%는 이미 이같은 입국 허용국 명단을 승인했다.

EU 회원국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지난 3월 중순부터 제3국 국민의 필수적이지 않은 역내 입국을 금지했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산세가 둔화하자 최근 EU 행정부 격인 집행위원회는 7월 1일부터 EU 역외 국가에서 오는 여행객에 대한 입국 제한을 부분적이고 점진적으로 해제할 것을 회원국들에 권고했다.

yuls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