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 포스코 포항제철소 3차 압수수색…납품 비리 의혹

송고시간2020-06-30 08:20

흐린 날씨 속 포스코 본사
흐린 날씨 속 포스코 본사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흐린 날씨를 보인 30일 경북 포항 남구에 있는 포스코 본사 앞에 적색 신호등이 켜져 있다.
경북지방경찰청은 이날 오전 수사관 10여명을 보내 납품비리 의혹과 관련해 포스코 포항제철소 임직원을 대상으로 압수수색을 했다. 2020.6.30 sds123@yna.co.kr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찰이 포스코 임직원 하청업체 납품 비리 의혹과 관련해 또다시 포항제철소를 압수수색했다.

경북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30일 오전 6시께부터 포항에 있는 포항제철소에 수사관 10여명을 보내 임직원 여러 명을 대상으로 휴대전화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문서 등을 압수하고 있다.

경찰은 지난 1월과 3월에도 납품 비리 의혹과 관련해 포항제철소를 압수 수색한 바 있다.

경찰은 포항제철소 하청업체 납품 비리를 수사하는 과정에 포스코 임직원이 연루된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흐린 날씨 속 포스코 본사
흐린 날씨 속 포스코 본사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흐린 날씨를 보인 30일 경북 포항 남구에 있는 포스코 본사 앞에 적색 신호등이 켜져 있다.
경북지방경찰청은 이날 오전 수사관 10여명을 보내 납품비리 의혹과 관련해 포스코 포항제철소 임직원을 대상으로 압수수색을 했다. 2020.6.30 sds123@yna.co.kr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