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릉시 "손목밴드 착용 안 하면 해수욕장 입장 못 해"

송고시간2020-06-28 11:19

개장식·여름 축제 취소…해수 풀장·야간 개장도 안 해

코로나19 때문에 거리 두고 설치된 파라솔
코로나19 때문에 거리 두고 설치된 파라솔

(강릉=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27일 오후 파라솔이 일정한 거리를 두고 설치된 강원 강릉시 경포해변에서 피서객이 휴일을 보내고 있다. 2020.6.27 dmz@yna.co.kr

(강릉=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강원 강릉지역 해수욕장을 찾는 방문객은 손목밴드를 반드시 착용해야 입장할 수 있다.

강릉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안전 해수욕장 운영 방안'을 마련·시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운영 방안에는 해수욕장 모든 방문객의 경우 발열 체크 후 손목밴드 착용을 의무화하고 있다.

샤워장 등의 편의시설 이용자는 전자출입명부(QR) 코드 및 수기 명부를 작성하도록 했다.

해수욕장 개장 기간 편의시설이나 공공장소 등 해수욕장 전 구역을 전문 용역업체와 자율방재단을 활용해 매일 3회 이상 소독한다.

피서객으로 북적이는 동해안 해변
피서객으로 북적이는 동해안 해변

(강릉=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27일 오후 강원 강릉시 경포해변이 피서객들로 북적이고 있다. 2020.6.27 dmz@yna.co.kr

이를 위해 대학생 아르바이트 채용은 물론 청년일자리사업, 서민일자리사업 등을 통해 100여명의 추가 인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시는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인해 해수욕장 개장식은 물론 썸머 페스티벌, 수제 맥주 축제 등 각종 축제와 체험행사를 모두 취소했다.

해수 풀장이나 야간개장도 운영하지 않기로 했다.

김한근 강릉시장은 "해수욕장 이용객들은 차양막 2m 거리 두기, 백사장에서 마스크 쓰기 등 생활 속 거리 두기 방역 수칙을 준수해 달라"며 "안전한 해수욕장 운영 방안을 준수해야 보다 안전하고 즐겁게 해수욕장을 이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j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