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이래도 되나요] "저놈 오늘은 꼭 잡는다" 오토바이 굉음에 불면증

송고시간2020/06/29 07:00

기사 본문 인쇄 및 글자 확대/축소
여름철 창문 개방 시간이 길어지면서 오토바이 배기 소음 심각
[이래도 되나요] "저놈 오늘은 꼭 잡는다" 오토바이 굉음에 불면증 - 1

(서울=연합뉴스) 코로나 19로 힘들고 더위에 지치는 요즘. 겨우 선잠이 들었는데 '부가가가곽~'하는 굉음에 잠을 깬 적이 있으신가요? 그 문제의 소음을 알아봤습니다.

영상출처/연합뉴스TV
영상출처/연합뉴스TV

◇ 시끄러워 미치겠어요!

평소 오토바이의 굉음에 신경이 날카로워졌던 경험이 많을 텐데요. 특히나 무더운 여름, 창문 개방 시간이 길어지면서 소음이 더 고통스러워진 상황입니다. 아래의 사진은 인터넷 커뮤니티에 '오토바이 소음'을 검색했을 때 찾아볼 수 있는 게시글 입니다. 이미 많은 사람이 굉음으로 인한 고통을 호소하고 있는데요. 물론 오토바이 문제만은 아닙니다. 소음기를 불법 개조한 자동차도 한몫하고 있는데요.

출처/커뮤니티 캡처
출처/커뮤니티 캡처

◇ 왜 오토바이에서 굉음이?

그렇다면 굉음을 내는 오토바이들. 대체 왜 그런 걸까요? 대부분은 오토바이 소음기를 불법으로 개조하기 때문입니다. 배기 장치 쪽에 있는 소음방지장치를 제거하고 운행하는 것인데요. 원칙적으로 이 장치의 구조를 변경할 경우 교통안전공단에서 배기가스 배출량과 소음이 정상치인지 환경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출처/국가소음정보시스템
출처/국가소음정보시스템

현행법상 오토바이의 배기 소음이 105dB를 넘겨서는 안 됩니다. 그러나 불법 개조를 해 굉음을 내는 오토바이들은 기준치를 훨씬 넘기는 경우가 많은데요. 전투기의 이착륙 소음이 120dB인 점을 고려하면, 길거리에서 마주하는 불법 개조 오토바이들의 소음은 엄청난 수준입니다.

서울시는 오토바이뿐만 아니라 자동차를 대상으로 정기적으로 합동 단속을 하고 있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과 각 관할 경찰서, 한국교통안전공단 서울본부와 함께 주간 및 야간 단속을 하고 있는데요. 올여름에는 7~8월 야간, 심야시간대에도 특별단속을 할 예정입니다.

그렇다면 불법 개조로 적발된 차량은 어떤 처벌을 받게 될까요? 자동차관리법에 따라 형사처벌 빛 행정처분이 이루어지는데요. 현행법상 불법튜닝은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을 받습니다.

영상출처/redbull
영상출처/redbull

◇ 소음기 개조, 왜 하는 걸까?

한 커뮤니티에 올라온 소음기를 개조했다는 내용의 글입니다. 오토바이 배달원의 경우, 편의성과 안전성을 이유로 드는데요. 배기음을 듣고 손님이 주문한 물건을 받기 위해 미리 나온다거나, 도로 주행 시 굉음을 듣고 자동차들이 길을 비켜준다는 것입니다. 이 외에도 그저 재미로 혹은 소위 '폼'을 내기 위해서 개조를 하는 경우도 있다는데요. 이에 대해서 의견은 분분합니다. 관련 커뮤니티에서는 위와 같은 주장에 '진짜 멋은 조용히 안전 장구를 하고 타는 것이다' 등의 긍정적 반론도 있기 때문입니다.

출처/커뮤니티 캡처
출처/커뮤니티 캡처

◇ 못 참겠다! 신고하려면?

동네가 떠나가라 울려대는 배기 소음. 신고라도 하고 싶은데, 대체 어디에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면?

경찰청 스마트 국민제보(http://onetouch.police.go.kr/)를 통해 간편하게 신고할 수 있는데요. 휴대폰 앱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접속 후 신고 항목을 선택. 위반 차량 번호와 위반 장소, 신고 내용, 사진 등을 입력하면 접수가 완료됩니다.

출처/경찰청
출처/경찰청

◇ 소음규제 방법은 없나요?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경우, 오토바이 배기 소음 허용치가 점점 낮아지는 추세입니다. 1970년 이전 생산된 오토바이는 92dB, 1985년 이후 제작된 모델은 80dB로 소음 기준치를 낮추고 있는데요. 이는 우리나라 기준치인 105dB에 비해 훨씬 낮은 수치입니다.

우리나라도 소음진동관리법 등의 배기 소음 기준법 강화와 지속적인 집중 단속, 시민들의 신고 활성화 등으로 소음을 줄여야 할 텐데요.

대림대학교 자동차과 김필수 교수는 "자동차는 그래도 예전에 비해서 많이 정비가 돼서 불법으로 소음기를 뗀다든지 하는 것은 많이 사라졌다. 오토바이는 아직 튜닝 기준도 제대로 안 잡혀있고 또 단속도 제대로 안 되고 있어 어떻게 보면 이륜차, 오토바이 쪽은 완전한 불모지다. 머플러 쪽 특히 소음에 대한 부분은 하나만의 문제가 아니라 총체적으로 다뤄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오토바이 배기 소음,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전승엽 기자 김정후 인턴기자

kir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06/29 07:00 송고

댓글쓰기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