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바로티'의 유년시절 추억…김호중, 내일 신곡 '할무니'

송고시간2020-06-19 10:07

가수 김호중
가수 김호중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성악가 출신 트로트 가수로 '트바로티'라는 별명을 가진 김호중이 오는 20일 신곡 '할무니'를 선보인다.

19일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호중은 2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할무니'를 발매한다.

'할무니'는 유년 시절 할머니와 살던 때에 대한 그리움을 담은 곡으로, "전 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효도 송"이라고 소속사는 앞서 소개했다. 지난 11일 일부 공개된 뮤직비디오에는 배우 손숙이 김호중과 함께 출연하기도 했다.

김호중이 현재 준비 중인 정규 앨범의 시작을 알리는 곡이기도 하다.

김호중은 TV조선 트로트 오디션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최종 4위를 차지하며 이름을 알렸다. 영화 '파파로티' 실제 주인공이라는 사실로도 화제가 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한편 김호중은 이전에 함께 일한 매니저로부터 최근 약정금 반환 청구 소송을 당하는 등 전 소속사들과 금전 및 전속계약 관련 시비에도 휘말렸다.

이에 대해 현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19일 "(전 소속사들이) 주장을 확인할 정확한 근거자료를 제시할 경우, 법적이든 도의적이든 충분히 협의해 해결할 의사가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다만 "정확한 사실이 아닌 근거 없는 말들로 김호중이라는 아티스트에 대해 명예를 훼손하는 일들이 발생한다면, 저희 소속사에서도 강경 대응할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kimhyo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